이주하는 서체: 양평 2

킴킴갤러리_확장대행사
작가: 조혜진
장소: 양평군 청운중학교 체육관 
일시: 2018. 11. 13.

한글로 가능한 모든 소리를 담는 체계인 서체를 결혼이민자의 참여를 통해 새로 제작하는 프로젝트입니다. 결혼이민자는 이 프로젝트에 참여함으로써 하나의 체계에 한걸음 들어서고, 체험자는 이 결과물을 활용/체험하며 참여합니다. 결혼이민자의 일상과 감성을 자연스럽게 접하고, 한국어와 적극적으로 관련지어봄으로써, 이민자가 우리 사회 안에 동화되고 많은 부분을 공유하는 구성원이라는 것을 느낍니다.








Nov. 2018
Yangpyeung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